▲ 경기 후 승리를 자축하는 가나 대표팀
▲ 경기 후 승리를 자축하는 가나 대표팀

[스포티비뉴스=배정호·나용균 영상기자·장하준 기자]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은 가나 팬들의 함성과 대한민국 팬들의 한숨으로 가득 찼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은 28일(한국시간) 카타르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가나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에서 2-3으로 패했다.

가나가 대한민국을 상대로 이번 월드컵 첫 승을 따내자, 카타르 현장에 있던 가나 팬들은 열광의 도가니에 빠졌다. 그 여운은 쉽게 가시지 않았고, 경기장 밖은 가나 팬들의 함성으로 가득 찼다.

반면 아쉬운 패배를 당한 대한민국 팬들은 깊은 한숨을 쉬었다. 스포티비뉴스가 현장에서 만난 대한민국 팬 박규태 씨는 “너무나 아쉬운 경기였다”라고 전했다. 하지만 아직 16강 진출 가능성이 남아있기에 포르투갈전에서 대한민국의 기적을 응원하기도 했다.

1무 1패로 조 3위가 된 대한민국 대표팀은 오는 12월 3일 이미 16강이 확정된 포르투갈을 상대로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