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처|옥순 인스타그램
▲ 출처|옥순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유은비 인턴기자] '나는 솔로' 옥순이 영수의 난해한 패션에 SOS를 청했다 .

28일 옥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누가 제발 우리 영수 오빠 패션 좀 도와주세요"라는 문구와 함께 영수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영수는 소매에 줄무늬가 있는 셔츠에 짙은 남색 바지를 입고 다소 난해한 패션 철학을 보여주고 있다. 

이에 보다 못한 옥순은 영수를 '을지로GD'라 칭하며 SOS를 청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 사람은 ENA PLAY, SBS Plus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솔로' 9기 출연자로, 커플 성사에는 실패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