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13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삼성 트레이닝센터(STC)에서 열린 ‘2022 삼성생명 3x3 Triple Jam(트리플잼) 대학 최강전’에서 연세대 Miss-B가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아마추어 여자농구 활성화를 위해 3x3 트리플잼 최초로 프로선수가 아닌 아마추어 선수를 대상으로 개최했다. 국내 대학 여자농구 동아리 14개 팀 총 53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우승을 기록한 연세대 Miss-B는 예선 조 1위로 본선 토너먼트에 진출하여, 본선에서 용인대 YB, 숭실대 SSU-BALL을 꺾고 결승에 올랐다. 결승에서 서울대 SUN을 만난 연세대 Miss-B는 21-11로 승리를 거두며, 우승 상금 200만 원을 획득했다. 준우승을 차지한 서울대 SUN에게는 상금 100만 원이 주어졌다.

대회 MVP에는 최지원(연세대 Miss-B)이 선정됐다. 최지원은 본선에서 팀 내 최다인 24득점을 올리며 MVP 상금 50만 원을 획득했다.

2점슛 콘테스트에서는 결선에서 5개의 2점 슛을 성공시킨 황희정(숭실대 SSU-BALL)이 우승을 차지하며 상금 50만 원이 수여됐다.

한편, 유승희(신한은행), 신지현(하나원큐), 박지현(우리은행), 진안(BNK 썸), 윤예빈(삼성생명), 허예은(KB스타즈) 등 여자농구 국가대표 선수들이 대회 현장을 방문, 대회 출전 선수들과 함께 슈팅 게임, 미니 토크쇼, 애장품 전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