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스포티비뉴스=최민우 기자] 최지만이 무안타에 그친 가운데, 탬파베이 레이스의 연승 행진이 멈췄다.

최지만은 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디트로트 타이스와 원정경기에 2번 지명 타자로 출전했다. 이날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앞선 경기에 이어 2경기 연속 안타를 생산하지 못했다.

탬파베이도 1-9로 졌다. 3연승 행진이 중단됐고, 시즌전적 57승 50패가 됐다. 반면 3연패에서 벗어난 디트로이트의 시즌전적은 43승 66패가 됐다.

이날 탬파베이는 브랜든 로우(2루수)-최지만(지명타자)-이삭 파레데스(1루수)-데이비드 페랄타(좌익수)-호세 시리(중견수)-루크 레일리(우익수)-크리스티안 베탄코트(포수)-테일러 월스(유격수)-창유(3루수) 순으로 라인업을 꾸렸다. 선발 투수는 셰인 맥클라나한이다.

최지만은 1회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첫 타석을 소화했다. 풀카운트 접전 끝에 침착하게 공을 골라 출루에 성공했다.

3회 두 번째 타석에서는 선두 타자로 나섰는데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5회 무사 1루 때 세 번째 타석에서도 다시 배트를 헛돌렸다. 2타석 연속 삼진으로 고개를 떨궜다.

7회 네 번째 타석에서는 내야 땅볼로 물러났다. 디트로이트가 왼손 불펜 앤드류 샤핀으로 교체했지만, 벤치는 최지만을 믿었다. 올시즌 최지만 왼손 투수 상대로 타율 0.325를 기록 중이다. 하지만 시프트에 걸렸다. 최지만은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한편 탬파베이는 2회 창의 좌월 솔로포로 선취점을 뽑았지만, 결국 5회 리드를 빼앗겼다. 호투를 이어가던 맥클라나한이 집중타를 맞았다. 1사 3루 때 윌리 카스트로에게 1타점 적시타를 허용했고, 이어 빅토르 레예스에게 1타점 2루타를 맞고 역전 당했다.

탬파베이는 7회 추가 실점했다. 무사 2,3루 위기에서 조나단 스쿱에게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내줬다. 맥클라나한에게 마운드를 이어 받은 지미 야카보니스도 해롤드 카스트로에게 1타점 2루타를 맞았다. 탬파베이의 실점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릴리 그린에 몸에 맞는 공을 내준 뒤 하비에르 바에스에게 2타점 2루타를 맞았다. 또 카브ㄹ라에게 다시 1타점 우전 안타를 내줬다.

탬파베이는 대량실점한 뒤 백기를 들었다. 야수를 마운드에 올렸다. 8회 창이 윌리 카스트로 에게 투런포를 맞고 무릎을 꿇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