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세영 ⓒBWF 인스타그램 캡처
▲ 안세영 ⓒBWF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여자 배드민턴의 간판 안세영(20, 삼성생명, 세계 랭킹 4위)이 세계배드민턴연맹(BWF) 말레이시아 마스터스 결승에 진출했다.

안세영은 9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BWF 슈퍼 500시리즈 말레이시아 마스터스 여자 단식 준결승전에서 인도네시아의 그레고리아 마리스카 툰중(세계 랭킹 31위)을 2-1(21-18 13-21 51-8)로 이겼다.

안세영은 지난주 열린 말레이시아 마스터스 단식 16강전에서 중국의 복병 한유(세계 랭킹 23위)에게 1-2(23-21 18-21 16-21)로 역전패했다. 지난달 17일에 열린 슈퍼 1000시리즈 인도네시아 오픈 8강전에서는 또 한 명의 '천적' 허빙자오(세계 랭킹 9위)에게 져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올 시즌 유독 중국 선수들에게 힘을 쓰지 못하는 안세영은 이번 대회서 은메달을 확보했다. 또한 그는 지난 4월 전남 순천에서 열린 코리아오픈 우승 이후 올 시즌 두 번째 BWF 단식 우승에 도전한다.

안세영의 결승전 상대는 천위페이다. 지난해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여자 단식 금메달리스트인 천위페이는 이 대회 8강전에서 안세영을 2-0으로 제압했다.

안세영은 천위페이와 상대 전적에서 7전 전패다. 지난 5월 열린 여자배드민턴단체전인 우버 컵 1단식에서 두 선수는 '에이스 매치'를 펼쳤다.

당시 부상 투혼을 발휘한 안세영은 접전 끝에 1-2로 아쉽게 역전패했다.

안세영은 이번 대회 결승에서 천위페이를 상대로 설욕에 도전한다.

여자복식 준결승에 나선 정나은(21, 화순군청)-김혜정(24, 삼성생명) 조는 일본의 마쓰야마 나미-치하루 시다 조에 0-2(22-24 13-21)로 져 동메달 획득으로 이번 대회를 마쳤다. 

한편 TV 채널 SPOTV ON과 스포츠 OTT 서비스 SPOTV NOW는 이번 BWF 말레이시아 마스터스 주요 경기를 위성 생중계한다. 또한 SPOTV ASIA(스포티비 아시아)에서도 생중계한다. 스포티비 아시아는 동남아 지역 13개국에 송출되는 채널로 테니스 그랜드슬램 대회 윔블던과 모터사이클 레이싱 대회인 모토지피(GP), WTT(World Table Tennis) 탁구 대회, BWF(세계배드민턴연맹) 배드민턴 대회 국제스포츠클라이밍(IFSC)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 중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