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CT 도영. 제공| SBS
▲ NCT 도영. 제공| SBS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그룹 NCT의 멤버 도영이 '집사부일체'에 합류한다. 

SBS는 NCT 도영이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 새 막내가 된다고 24일 밝혔다. 

도영은 '집사부일체'에 일일 제자로 출연해 이승기, 양세형, 김동현, 은지원과 차진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활기를 더했다.

처음으로 함께한 추성훈 편에서 도영은 어딘가 허술한 막내스러움과 속마움을 숨기지 않는 폭풍 리액션으로 웃음을 안기며 멤버들은 물론, 시청자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발레리나 김주원 편에서는 '겁쟁이 토끼' 캐릭터를 얻는가 하면, "이승기가 롤모델이었다"라고 밝힌 바 있다. 

도영은 '집사부일체' 일일 제자가 된 후 "앞으로 기대가 된다"라고 자신을 스스로 예능 유망주로 꼽은 바 있다. 마침내 '집사부일체' 고정 멤버가 된 도영이 보여줄 예능 유망주의 맹활약이 기대된다. 

도영이 고정 멤버로 합류하는 방송분은 7월 3일 오후 6시 30분 공개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