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KZ. 제공| 엠넷 'TMI 뉴스 쇼'
▲ DKZ. 제공| 엠넷 'TMI 뉴스 쇼'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그룹 DKZ 재찬(박재찬)이 배우 박서함과 친분을 과시했다. 

DKZ 재찬은 경윤, 종형과 함께 15일 방송된 엠넷 'TMI 뉴스쇼'에 출연해 '스타의 레전드급 완판 메뉴'를 주제로 스타들이 맛보고 즐겨 화제가 된 메뉴들을 살펴봤다. 

재찬, 경윤, 종형은 객원기자로 함께해 다채로운 리액션으로 차트 공개에 감칠맛을 더했다. 재찬은 MC 붐과 묘한 브로맨스 기류를 형성하며 남녀불문 '케미스트리 종결자'의 면모를 과시했다.

세 사람은 'TMI 챌린지'에도 도전했다. 경윤은 회심의 카드로 인공눈물까지 꺼냈지만, 세 사람 중 꼴찌를 면하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재찬은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깻잎 논쟁'에 대해 "안 된다. 내가 떼어줄게"라고 선언,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재찬은 '시맨틱 에러'로 호흡을 맞춘 배우 박서함과 친분을 언급하기도 했다. 재찬은 "형이 저한테 모든 걸 다 퍼준다. 옷 같은 거 안 입으면 다 주고, 휴대전화 케이스도 본인 것 주문할 때 내 것도 같이 시켜준다"라고 훈훈한 우정을 자랑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