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처| 황제성 인스타그램
▲ 출처| 황제성 인스타그램
▲ 출처| 황제성 인스타그램
▲ 출처| 황제성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정서희 기자] 코미디언 이국주와 황제성이 시트콤 같은 일상을 공유했다.

이국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개팅 시켜달라 했더니 이러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국주는 이어 "주저앉을 일인가? 내가 사과해야 하는 일인가?"라며 "근데 제성 오빠 준비는 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길가에 털썩 주저앉아 오열하는 듯한 황제성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국주의 소개팅 요청을 온몸으로 거부하는 모습. 이들의 콩트 같은 일상이 웃음 안긴다.

황제성은 해당 게시물에 "먼저 사과할게 국주야"라고 댓글을 남겼다. 누리꾼들은 "나라 잃은 표정이다", "황제성의 안목을 믿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국주와 황제성은 tvN 예능프로그램 '코미디빅리그'에 출연 중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