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키움 히어로즈 외야수 야시엘 푸이그.ⓒ연합뉴스
▲ 키움 히어로즈 외야수 야시엘 푸이그.ⓒ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고척, 박정현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올 시즌 kt 위즈 상대 6승1패를 기록하며 강세를 이어갔다.

키움 히어로즈는 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전에서 3-0으로 승리했다.

홈 팀 키움은 김준완(좌익수)-김수환(1루수)-이정후(중견수)-푸이그(우익수)-김혜성(2루수)-송성문(3루수)-김재현(포수)-박주홍(지명타자)-김휘집(유격수)으로 선발 명단을 짰다.

불펜 데이를 예고한 kt는 조용호(우익수)-김민혁(좌익수)-강백호(지명타자)-박병호(1루수)-황재균(3루수)-김준태(포수)-배정대(중견수)-장준원(2루수)-심우준(유격수)으로 고척 원정길에 나섰다.

선취점은 키움의 몫이었다. 2사 후 집중력이 빛났다. 이정후가 볼넷으로 출루했고, 푸이그가 중견수 뒤를 넘어가는 2루타로 1-0 선취점을 만들었다. 이후에는 김혜성의 내야안타로 1,3루가 됐고, 송성문이 2루수 방면으로 1타점 적시타를 만들며 2-0으로 앞서 갔다.

키움은 4회 2사 만루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김준완의 볼넷과 김수환의 우전 안타, 이정후의 볼넷으로 2사 만루가 만들어졌지만, 푸이그가 루킹 삼진으로 돌아서며 이닝이 끝났다.

5회, 키움이 추가점을 뽑았다. 선두타자 김혜성의 볼넷과 송성문의 진루타, 박주홍의 볼넷으로 만들어진 2사 1,2루에서 김휘집이 1타점 적시타를 쳐 3-0으로 점수 차이를 벌렸다.

키움은 7회부터 철벽 불펜진을 가동했다. 문성현(1이닝 무실점, 홀드)-김재웅(1이닝 무실점, 홀드)-이승호(1이닝 무실점, 세이브)가 순서대로 마운드에 올라 kt 타선을 막아내며 팀 승리를 지켰다.

반면 kt는 오프너 심재민이 1⅔이닝 4피안타 3볼넷 1탈삼진 2실점으로 패전의 멍에를 썼다. 타선은 9회 동안 5개를 쳐내며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