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황금가면' 이현진 "전개 속도 너무 빨라…스스로 기대 돼"

▲ KBS2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배우 이현진. 제공| KBS
▲ KBS2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배우 이현진. 제공| KBS

[스포티비뉴스=장다희 기자] 배우 이현진이 '황금가면'으로 KBS 일일드라마에 도전하게 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현진은 23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전개가 너무 빨라서 보통 내가 봐왔던, 그동안의 연속극과 달라서 스스로 기대가 많이 된다"고 밝혔다. 

이어 "연기하는 것도 재밌다. PD님과의 호흡을 걱정했는데, 연기자에게 하는 배려가 너무 좋아서 걱정했던 것보다 편하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선생님들도 너무 잘 챙겨주셔서 너무 행복한 촬영이다"라고 덧붙였다. 

'황금 가면'은 그릇된 욕망과 탐욕이 빚어낸 비극으로 세 여자의 광기 어린 싸움 속에서 삶의 해답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내일도 맑음'을 만든 어수선 PD와 김민주 작가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다. 

'황금가면'은 이날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