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황금가면' 차예련 "'우아한 모녀' 팀 다시 뭉쳐 행복…PD=내 편"

▲ KBS2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배우 차예련. 제공| KBS
▲ KBS2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배우 차예련. 제공| KBS

[스포티비뉴스=장다희 기자] 배우 차예련이 2년 만에 '황금가면'으로 복귀하는 소감을 밝혔다. 

차예련은 23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2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극본 김민주, 연출 어수선)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어수선 PD님이 저를 찾아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어수선 PD님이 아니었으면 유수연을 연기할 수 있었을까 생각할 정도로 '우아한 모녀' 팀이 다시 뭉쳐서 정말 저도 색다르고, 행복하게 작업하고 있다"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정말 마음이 편하다. PD님은 뭘 해도 믿어주신다. 오로지 제 편이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지었다. 

'황금 가면'은 그릇된 욕망과 탐욕이 빚어낸 비극으로 세 여자의 광기 어린 싸움 속에서 삶의 해답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내일도 맑음'을 만든 어수선 PD와 김민주 작가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다. 

극 중에서 차예련은 21세기 신데렐라 유수연 역을 연기한다. 평범한 집안의 외동딸에서 한순간에 재벌가의 며느리가 된 그는 열렬한 사랑 하나만으로 상류층에 입성한 인물.  남들은 부러워하는 삶을 사는 것 같아 보이지만 녹록지 않은 시월드에 고군분투하며 극의 긴장감을 더할 전망이다.

'황금가면'은 이날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