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공식발표] '김희진-박정아' 이제는 리더…女 배구 대표팀 16명 선발

▲ 강소휘 김희진 이다현 ⓒ곽혜미 기자
▲ 강소휘 김희진 이다현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김민경 기자] 대한민국배구협회는 29일 다음 달 31일부터 7월 3일까지 미국, 브라질 및 불가리아에서 열리는 2022 발리볼네이션스리그에 참가할 여자배구 국가대표팀의 명단을 발표했다.

2022 발리볼네이션스리그 여자대회에는 선수 16명이 파견될 예정이다. 염혜선(KGC인삼공사)과 박혜진(흥국생명)이 세터진을 이끌고, 리베로는 노란(KGC인삼공사)과 한다혜(GS칼텍스)가 책임진다. 

박정아(한국도로공사), 박혜민, 이선우(이하 KGC인삼공사), 강소휘(GS칼텍스), 황민경, 정지윤(이하 현대건설), 이한비(페퍼저축은행)까지 모두 7명이 레프트로 선발됐으며, 라이트에는 김희진(IBK기업은행)을 선발했다. 

센터에는 정호영(KGC인삼공사), 이주아(흥국생명), 이다현(현대건설), 최정민(IBK기업은행)이 합류할 예정이다.

2022 발리볼네이션스리그 여자대회는 다음 달 31일부터 6월 5일까지 1주차 대회가 미국, 슈리브포트에서 개최되며, 2주차 대회는 6월 14일부터 19일까지 브라질, 브라질리아에서, 3주차 대회는 6월 28일부터 7월 3일까지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세자르 에르난데스 곤잘레스 감독은 소속팀 바키프방크의 일정이 종료 되는대로 입국하여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세자르 감독의 선수단 합류 이전까지는 여자대표팀의 수석코치인 이동엽 수석코치가 세자르 감독의 훈련 프로그램을 토대로 훈련을 이끌 예정이다.

여자배구 대표팀은 다음 달 2일 진천선수촌에 소집할 예정이며, 다음 달 29일에 1주차 개최지인 미국 슈리브포트로 향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