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베이징 NOW] 후지사와 눈물…일본, 영국에 3-10 완패 '은메달'

[스포티비뉴스=이교덕 기자] 일본 여자 컬링 대표팀 '팀 후지사와'가 올림픽 금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20일 중국 베이징 국립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2베이징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결승전에서 영국에 3-10으로 패배했다.

일본은 가까스로 4강에 진출했다.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한국 '팀 킴'이 스웨덴에 4-8로 지면서 어부지리로 준결승 진출권을 얻은 것.

행운이 따르며 4강에 진출한 일본은 상승세를 탔다. 준결승전에서 스위스를 압도하면서 8-6으로 이겼다.

그러나 일본의 흐름은 거기까지였다. 영국와 결승전에선 영 힘을 쓰지 못했다. 6엔드까지 2-4로 쫓아가다가 7엔드에 대량 실점했다. 무려 4점을 빼앗겨 영국에 승기를 넘겨줬다.

영국은 8엔드에 1실점하면서 점수를 잘 지켜 일본에 역전 빌미를 제공하지 않았고, 9엔드 2점을 추가에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3-10으로 점수가 벌어지자 일본은 영국에 패배를 인정하는 악수를 청했다.

일본은 4년 전 2018평창동계올림픽 준결승전에서 팀 킴과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을 펼치다가 져 동메달 결정전으로 내려갔다.

거기서 만난 팀이 영국이었다. 일본은 영국을 잡고 동메달을 목에 걸어 아쉬움을 달랜 바 있다.

이번엔 영국이 4년 전 올림픽 노메달의 아픔을 설욕했다. 2002솔트레이크시티동계올림픽 우승 이후 20년 만에 올림픽 결승 무대에서 종주국의 자존심을 지켰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