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올리비아 로드리고, 빌보드 핫100 2주 연속 1위…역대급 진기록

▲ '드라이버스 라이선스'로 빌보드를 강타한 올리비아 로드리고. 제공|유니버설뮤직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배우 겸 가수 올리비아 로드리고 새 싱글 ‘드라이버스 라이선스’가 차트를 휩쓸고 있다.

27일(현지시간)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새 싱글 ‘드라이버스 라이선스’는 지난주에 이어 2주 연속 빌보드 핫100(싱글 차트) 1위를 지켰다.

‘드라이버스 라이선스’는 발매 직후 UK 차트 1위에 올랐고, 스포티파이에서는 지난주 ‘드라이버스 라이선스’ 스트리밍 수를 역전해 스포티파이 역사상 가장 높은 주간 스트리밍 신기록을 달성하는 등 광폭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외에도 ‘드라이버스 라이선스’ 공식 뮤직비디오는 공개 3주 만에 7500만뷰를 기록, 전 세계적으로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어 눈길을 끈다. 뿐만 아니라 젊은 연령층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쇼트폼 모바일 동영상 앱인 틱톡에서 ‘드라이버스 라이선스’를 활용한 콘텐츠가 120만 건이상 제작 되었으며, 국내에서도 ‘드라이버스 라이선스’를 사용한 ‘#보여줄게’ 챌린지가 진행 중이어서 열기가 꾸준히 이어질 전망이다.

올리비아 로드리고가 지난 8일 발매한 ‘드라이버스 라이선스’는 이별 후 교외를 목적 없이 운전하며 느낀 슬픈 감정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섬세한 감성과 깊은 보이스가 어우러져 음악 팬들의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었다.

2003년생인 올리비아 로드리고는 15세에 아역 배우로 데뷔해 ‘앤 아메리칸 걸: 그레이스 스터즈 업 석세스’ ‘비자아드바크’ 등의 영화 및 TV쇼에 출연하며 배우로 두각을 나타냈다. 2019년부터는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하이 스쿨 뮤지컬’에 출연해 연기는 물론 출중한 가창력으로 가수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 gyumm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